스마일게이트.png



스마일게이트엔터테인먼트 노, IT업계 포괄임금제 폐지 흐름 이어가기로

조합원 찬반투표 거쳐 43일 조인식 예정

고용안정, 유연근무제 및 리프레시 개선, 모성보호 등 잠정합의 도출

스마일게이트 계열 다른 법인에도 합의안 통합 적용 방안 모색키로 함


 

화섬식품노조 스마일게이트지회(지회장 차상준) SG길드가 포괄임금제 폐지를 비롯하여 단체협약 전문 포함 83개항에 대해 노사 잠정합의를 도출해냈다. 스마일게이트엔터테인먼트 노사는 지난 37일 집중교섭과 이후 몇차례의 실무협의를 통해 단체협약 전반에 대한 잠정합의를 이끌어냈다.

 

노사 잠정합의안에는 포괄임금제 폐지 리프레시 휴가 확대 개선 고용안정 방안 유연근무제도 개선 평가의 공정성과 합리성 모성보호권 확대 등의 내용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포괄임금제는 기존의 포괄 수당을 기본급에 산입하기로 하여 10월부터 폐지키로 했으며, 조직해체 등으로 인한 고용불안 해소를 위해 2개월 내 전환배치를 완료하도록 노조와 충실히 협의하기로 했다. 또한 노사는 배우자 출산휴가와 난임치료 휴가 확대 등에도 합의점을 찾았다. 리프레시휴가는 기존 5,10,15년 단위로 부여하던 방식에 ‘3년 근속 시를 추가하고, 전반적으로 확대 개선하기로 했다.

 

스마일게이트지회는 작년 95일 노조를 설립하고 116일 교섭 상견례를 시작으로 단체협약 교섭을 진행했왔다. 스마일게이트의 노사 잠정합의는 상견례 포함하여 9차례의 교섭 과정과 4개월 여 만에 이루어졌다.

 

한편, 스마일게이트지회는 스마일게이트엔터테인먼트를 포함하여 스마일게이트 계열사 다른 법인 노동자들까지 조직 대상으로 하고 있으며, 계열사 중 5개 법인에 대한 교섭권을 화섬식품노조가 확보하고 있다. 화섬식품노조는 이 중 스마일게이트엔터테인먼트 법인에 대한 교섭을 먼저 진행해왔으며, 이번에 잠정합의를 이루게 됐다. 노사는 다른 법인에 대한 단체협약 교섭도 이번 합의안 내용에 따라 통합적으로 체결하기로 의견을 모은 것으로 알려졌다.

 

잠정합의안에 대한 조합원 찬반투표는 328, 29일 이틀 동안 실시할 예정이며, 21일과 22일에 사전 조합원 설명회가 진행될 예정이다. 조인식은 43일 스마일게이트에서 진행되며, 노조측에서는 신환섭 화섬식품노조 위원장이 참석할 예정이다. 차상준 지회장은 초기 대화의 어려움도 있었지만, 교섭 과정에 원만한 대화를 이끌어낼 수 있어서 다행이었다고 소회를 밝혔다. 노조는 이번 조인식을 통해 포괄임금제 폐지에 동의해준 회사에 신뢰를 보내며, 이런 흐름이 IT업계에 계속 이어져 나가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게임업계 2호 노조로 설립된 스마일게이트지회는 작년 9월 노조 설립 후 자체 실시한 설문조사를 통해 포괄임금제에 대한 의견을 물었던 바 있는데, 비조합원까지 포함된 응답자(402)87.1%포괄임금제 폐지를 원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포괄임금제 폐지는 지난 1월 말 네오플에서 첫 노사 합의를 체결한 바 있으며, 이후 2월 넥슨코리아에 이어 스마일게이트에서 세 번째 노사 합의를 이루어 낸 셈이다. 화섬식품노조는 노사가 원만한 대화로 다소 복잡할 수도 있는 포괄임금제 폐지와 단체협약 전반을 비교적 짧은 기간에 합의하게 된 점은 이후 IT업계 노사관계에도 긍정적 영향을 미칠 계기점이 될것이라고 논평했다.


190319_보도자료_게임사_스마일게이트_잠정합의.hwp